마동석, 마블 신작 ‘이터널스’ 캐스팅 “확정 無, 기다리는 중”[공식]

확대보기

▲ 마동석



배우 마동석이 MCU(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에 합류할지 관심이 쏠린다.

더랩 등 미국 연예 매체는 17일(현지시각) 한국 배우 마동석(돈 리)가 마블 스튜디오의 새 영화 ‘더 이터널스’에 캐스팅됐다고 보도했다. 마블 스튜디오는 아직 이와 관련 공식 답변을 내놓지 않았다.

마동석의 소속사 빅펀치이엔티 측은 “결정된 것은 없으며 우리 역시 마블 측의 답변을 기다리고 있다“고 조심스럽게 입장을 밝혔다.

잭 커비에 의해 1976년 코믹북으로 탄생한 ‘이터널스’는 수백만년 전 인류를 실험하기 위해 지구로 온 셀레스티얼에 의해 탄생한, 초인적인 힘을 지닌 종족 이터널스의 이야기를 그린다.

‘로데오 카우보이(2017)를 연출한 클로이 자오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라이언 퍼포와 매튜 퍼포 형제가 각본을 맡을 예정이다. 할리우드 스타 안젤리나 졸리가 출연을 조율 중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2020년 11월 개봉 예정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