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스아워 캠페인, 오늘(30일) 오후 8시 30분 진행 ‘무슨 행사?’

확대보기

▲ 어스아워

‘어스아워’ 캠페인이 30일 진행된다.

세계자연기금(WWF) 한국본부는 이날 오후 8시 30분 서울 강남구 코엑스 동편 정문 광장에서 글로벌 전등 끄기 캠페인 ‘어스아워(Earth Hour) 2019’ 행사를 진행한다.

‘어스아워’는 인류가 만든 기후변화와 환경 파괴의 심각성을 알리고자 2007년 호주 시드니에서 처음 시작됐다. 이후 참가국이 매년 늘었고, 파리 에펠탑, 런던 버킹엄 궁전, 서울 남산타워 등 각국 주요 랜드마크가 행사에 동참하고 있다.

올해에는 188개국 1만8천여개 랜드마크가 참여한다. 한국은 코엑스를 비롯해 여의도 63빌딩, 세빛섬, 서울시청, 남산타워, 국회의사당 등이 동참한다.

오후 3시부터는 코엑스 밀레니엄 광장에서 ‘멸종위기 동물 찾기’ 등 사전 이벤트가, 오후 7시30분부터는 밀레니엄 광장과 동측 광장에서 카운트다운 행사가 진행된다. 소등 이후에는 어스아워 조형물에 촛불을 켜는 행사가 이어진다.

행사에는 손성환 WWF 이사장과 윤세웅 사무총장, WWF홍보대사인 배우 박서준 등이 참석해 카운트다운과 소등 스위치 내리기 퍼포먼스에 동참할 예정이다.

사진제공=서울시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