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1등 만들어주자” “응원하자”… 투표·예매 독려하는 팬덤

김소라 기자
김소라 기자
업데이트 2024-05-16 14:25
입력 2024-05-16 14:02

김호중 팬카페서 “기죽지 않게 응원하자”
투표·콘서트 예매·음원 스트리밍 독려
‘강성 팬덤’에 소속사 콘서트 강행

이미지 확대
트로트가수 김호중(왼쪽)이 제34회 서울가요대상을 앞두고 실시되는 ‘이달의 투표’ 본상 부문에서 1위를 달리고 있다. 김씨가 입건된 사실이 알려진 지 이틀 뒤인 16일 자정부터 오후 1시까지 4000여명이 김씨에게 투표했다. 자료 : 김호중 공식 인스타그램·서울가요대상 홈페이지
트로트가수 김호중(왼쪽)이 제34회 서울가요대상을 앞두고 실시되는 ‘이달의 투표’ 본상 부문에서 1위를 달리고 있다. 김씨가 입건된 사실이 알려진 지 이틀 뒤인 16일 자정부터 오후 1시까지 4000여명이 김씨에게 투표했다. 자료 : 김호중 공식 인스타그램·서울가요대상 홈페이지


교통사고를 낸 뒤 달아난 혐의로 입건된 트로트가수 김호중씨에 대해 음주운전과 ‘운전자 바꿔치기’ 증거 인멸, 경찰 수사 방해 등 각종 정황이 속속 드러나고 있는데도 김씨의 팬들은 변함없는 지지를 보내고 있다. 김씨의 팬카페에서는 팬들이 “기죽지 않게 응원해주자”며 투표와 ‘음원 스트리밍’, 콘서트 티켓 예매 등을 독려하는가 하면 ‘인증샷’도 지속적으로 올라오고 있다.

16일 서울가요대상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김씨는 제34회 서울가요대상을 앞두고 실시되는 ‘월간 팬투표’에서 ‘본상’과 ‘월드 초이스 솔로’, ‘인기상’ 등 3개 부문에서 1위를 달리고 있다. 월간 팬투표는 매달 본상과 인기상, 신인상, 그룹과 솔로 부문으로 나눠 매달 팬들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득표 수는 서울가요대상 본 투표의 본상 및 부문상에서 가산점으로 적용된다.

김씨는 이날 기준으로 세 부문에서 5월 누적 순위는 물론, 일일 투표 순위에서도 1위를 달리고 있다. 남자 솔로 부문에서는 지난 15일 4000여표를 받은 데 이어 이날도 3000여표를 받았다. 김씨가 경찰에 입건된 사실이 알려진 지난 14일 이후 적어도 누적 7000여명이 김씨에게 표를 던진 것이다.

김씨의 팬들은 ‘SBS 이달의스타’, ‘벅스뮤직 페이보라이트’, ‘팬앤스타’ 등 각종 연예인 투표 플랫폼에서 김씨에게 투표할 것을 독려하고 있다. 김씨의 팬카페에는 멜론 등 음원 플랫폼에서 김씨의 음원을 스트리밍하고 유튜브에서 김씨의 뮤직비디오를 조회했다는 ‘인증샷’도 올라오고 있다.

이미지 확대
가수 김호중. 2024.3.26 뉴스1
가수 김호중. 2024.3.26 뉴스1
이같은 ‘콘크리트 팬덤’을 의식한 듯 김씨 소속사는 예정된 콘서트를 강행하겠다는 입장이다. 김씨는 오는 18~19일 경남 창원과 다음달 1~2일 경북 김천에서 ‘트바로티 클래식 아레나 투어 2024’를 개최하며 오는 23~24일에는 서울 KSPO돔에서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 클래식 : 김호중 앤 프리마돈나’를 개최한다.

김씨의 팬카페에서는 “전석 매진으로 응원하자”면서 15만원에서 23만원에 달하는 콘서트 티켓을 예매했다는 글이 이어지고 있다. 한 팬은 “김호중님을 지켜드리고 싶어 콘서트에 간다”며 예매 ‘인증샷’을 올렸다. 이날 기준 김천 콘서트는 2회차 공연의 좌석이 매진됐다.

한편 김씨는 지난 9일 오후 11시 40분쯤 서울 강남구의 한 도로에서 마주 오던 택시와 접촉사고를 낸 뒤 달아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김씨의 매니저가 김씨의 옷을 입고 자신이 사고를 냈다고 진술했지만, 경찰의 추궁에 김씨가 사고 17시간 뒤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김씨는 도로교통법상 사고 후 미조치 혐의를 받고 있다. 이와 더불어 경찰은 김씨 및 김씨 매니저에 대해 ‘운전자 바꿔치기’와 음주운전, 차량 블랙박스 메모리카드 훼손 등 증거 인멸 여부도 수사하고 있다.

김소라 기자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많이 본 뉴스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