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지진으로 깨진 벽면

  • 글씨 크기 조절
  • 공유하기
  • 댓글
    0
업데이트 2024-06-12 11:15
입력 2024-06-12 10:36
이미지 확대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발생한 4.8 규모 지진으로 보안면에 있는 한 창고 벽면이 깨져 있다. 2024.6.12 전북소방본부 제공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발생한 4.8 규모 지진으로 보안면에 있는 한 창고 벽면이 깨져 있다. 2024.6.12 전북소방본부 제공
이미지 확대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발생한 4.8 규모 지진으로 하서면에 있는 한 주택 벽면에 금이 가 있다. 2024.6.12 전북자치도소방본부 제공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발생한 4.8 규모 지진으로 하서면에 있는 한 주택 벽면에 금이 가 있다. 2024.6.12 전북자치도소방본부 제공
이미지 확대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발생한 4.8 규모 지진으로 부안군 행안면에 있는 한 편의점 진열대에서 음료수가 쏟아져 있다. 2024.6.12 전북자치도소방본부 제공.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발생한 4.8 규모 지진으로 부안군 행안면에 있는 한 편의점 진열대에서 음료수가 쏟아져 있다. 2024.6.12 전북자치도소방본부 제공.
이미지 확대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발생한 4.8 규모 지진으로 부안군 행안면에 있는 한 편의점 진열대에서 음료수가 쏟아져 있다. 2024.6.12 전북자치도소방본부 제공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발생한 4.8 규모 지진으로 부안군 행안면에 있는 한 편의점 진열대에서 음료수가 쏟아져 있다. 2024.6.12 전북자치도소방본부 제공
이미지 확대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4.8 규모의 지진이 발생하자 부안 모 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교실을 빠져나와 운동장에 모여 있다. 2024.6.12 독자 제공.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4.8 규모의 지진이 발생하자 부안 모 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교실을 빠져나와 운동장에 모여 있다. 2024.6.12 독자 제공.
이미지 확대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4.8 규모의 지진이 발생하자 부안 모 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교실을 빠져나와 운동장에 나와 있다. 2024.6.12 독자 제공.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4.8 규모의 지진이 발생하자 부안 모 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교실을 빠져나와 운동장에 나와 있다. 2024.6.12 독자 제공.
이미지 확대
12일 오전 8시 26분 49초 전북 부안군 남남서쪽 4㎞ 지점에서 규모 4.8 지진이 발생했다고 기상청이 밝혔다. 2024.6.12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12일 오전 8시 26분 49초 전북 부안군 남남서쪽 4㎞ 지점에서 규모 4.8 지진이 발생했다고 기상청이 밝혔다. 2024.6.12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12일 오전 8시 26분 49초 전북 부안군 남남서쪽 4㎞ 지점에서 규모 4.8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진앙은 북위 35.70도, 동경 126.71도로, 행정구역은 전북 부안군 행안면 진동리이다.

진원의 깊이는 8㎞로 추정됐다. 기상청은 지진파 중 속도가 빠른 P파를 자동분석한 결과를 토대로 지진 규모를 4.7로 추정했다가 추가 분석을 거쳐 4.8로 조정했다. 여진은 오전 9시까지 규모 2.0 이하로 8차례 발생했다.

지진이 기상청 관측망에 최초 관측된 시점은 발생 2초 후인 오전 8시 26분 51초였고, 관측 후 10초가 지난 오전 8시 27분 1초 규정에 따라 전국에 긴급재난문자가 발송됐으며, 이번 지진으로 호남은 물론 수도권, 충청, 영남에서도 흔들림이 있었다.

전북의 경우 최대 계기진도가 5로 ‘거의 모든 사람이 느끼고 그릇·창문이 깨지는 정도’의 흔들림이 있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전남은 계기진도가 4(실내에 많은 사람이 느끼고 그릇과 창문이 흔들리는 정도), 경남·경북·광주·대전·세종·인천·충남·충북은 3(실내, 건물 위층의 사람은 현저히 느끼고 정차한 차가 약간 흔들리는 정도)으로 추산됐다.

기상청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지진이 발생하고 약 15분 후인 오전 8시 40분까지 전국에서 198건의 흔들림을 느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지진이 원자력발전소에 영향을 주지는 않았다. 한국수력원자력은 “전국 가동 원전은 지진에 영향 없이 모두 안전운전 중”이라고 밝혔다. 정부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비상 1단계를 가동하고 대응에 나섰다.

한편, 이번 지진은 올해 한반도와 주변 해역에서 발생한 지진 중 최강이다.

사진은 12일 오전 전북 부안군에서 발생한 4.8 규모 지진으로 보안면에 있는 한 창고 벽면이 깨져 있다.

온라인뉴스팀
많이 본 뉴스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