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단독] 국민의힘 현직 의원 부인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수정: 2021.04.08 17:27

확대보기

국민의힘 현직 의원의 부인이 8일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서초경찰서에 따르면 국민의힘 A의원의 배우자인 B씨가 이날 오전 9시 45분쯤 서울 서초구 반포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의원의 딸은 “어머니가 돌아가신 것 같다. 호흡이 없다”며 112에 신고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점 등으로 미뤄 범죄 가능성은 없다고 보고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손지민 기자 sjm@seoul.co.kr

기획·연재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