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포토] 속옷만 입은채… 한예슬, ‘아찔한 굿모닝’

수정: 2021.04.06 15:40

 1/3 
배우 한예슬이 아슬아슬한 침대 화보로 눈길을 끌었다.

한예슬은 6일 자신의 SNS에 하얀색 속옷 차림으로 침대 위에 앉은 사진을 올렸다. 그의 앞에는 침대 위에 오믈렛과 과일, 빵 등이 차려져 있고 나이프까지 놓여있어 눈길을 끌었다.

긴 머리를 풀어내린 한예슬은 양손으로 장난스레 머리를 헝클었는데 오른쪽 팔 안쪽과 명치께 새겨진 레터링 타투가 시선을 모았다.

창밖으로는 고요한 바다뷰와 함께 찬란한 봄햇살이 쏟아져내려 그림같은 풍경을 완성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