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은평 사회적경제허브센터 입주자 모십니다

수정: 2021.02.26 03:24

새달 1일까지 창업준비·공익단체 접수
김미경 구청장 “협동조합 등 적극 지원”

확대보기

▲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서울 은평구는 녹번동 ‘은평구 사회적경제허브센터’에 입주할 사회적경제기업 및 예비창업팀과 공익활동단체를 다음달 1일까지 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모집 부문은 법인설립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마을기업 등 사회적경제기업이거나 창업준비팀과 공익활동단체 등이다. 모집 절차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대면심사를 통해 입주기업을 선정한다.

자세한 모집요강은 구청 홈페이지 및 은평구 사회적경제허브센터 홈페이지(www.ephub.net)에서 확인 가능하다.

입주 대상자로 선정되면 합리적인 임대료와 관리비를 부담하며 1년마다 심사해 최대 3년 동안 입주가 가능하다. 또 사무공간 외에 교육장·회의실 등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사회적경제 교육 및 지역사회 네트워킹 활동을 지원받을 수 있다.

은평구 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연면적 1100㎡(약 333평)으로 90석의 오피스 공간 외 공유 공간인 교육장, 회의실, 공용홀, 공유부엌 등으로 구성돼 있다. 신청서는 이메일로 접수하며 자세한 사항은 센터(02-355-7913)로 문의하면 된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사회적 목적으로 공동체의 경제적 활동을 지속하고 이를 통해 공익활동을 목표로 활동하는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등에 대한 지원이 매우 적절한 것”이라며 “은평구는 앞으로도 사회적경제허브센터를 통해 사회적경제기업들에 대한 지원을 아낌없이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문경근 기자 mk5227@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