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포토] ‘평화의 소녀상’에 일본 브랜드 ‘데상트’ 패딩이…

수정: 2021.01.25 17:23

확대보기

▲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상징하는 ‘평화의 소녀상’에 누군가가 일본 브랜드인 ‘데상트’ 패딩을 입혀 두고 사라진 사건이 발생했다. 소녀상을 세운 시민들은 위안부 피해자에 대한 모욕 행위라고 보고 경찰에 고발했다.
‘강동구 평화의 소녀상 보존 시민위원회’ 위정량 집행위원장은 25일 연합뉴스 통화에서 “서울 강동구청 앞 잔디밭에 설치된 소녀상에 데상트 패딩을 입힌 ‘성명불상의 자’를 강동경찰서에 모욕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했다”고 밝혔다. 2021.1.25
강동구 평화의 소녀상 보존 시민위원회 제공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상징하는 ‘평화의 소녀상’에 누군가가 일본 브랜드인 ‘데상트’ 패딩을 입혀 두고 사라진 사건이 발생했다. 소녀상을 세운 시민들은 위안부 피해자에 대한 모욕 행위라고 보고 경찰에 고발했다.

‘강동구 평화의 소녀상 보존 시민위원회’ 위정량 집행위원장은 25일 연합뉴스 통화에서 “서울 강동구청 앞 잔디밭에 설치된 소녀상에 데상트 패딩을 입힌 ‘성명불상의 자’를 강동경찰서에 모욕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했다”고 밝혔다. 2021.1.25

강동구 평화의 소녀상 보존 시민위원회 제공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