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송파 취약계층 ‘비전교실 캠프’… 방구석에서도 알찬 방학

수정: 2021.01.22 02:01

3D펜 작품 만들기·마술 등 전문가 소통
줌·유튜브 활용 2시간 30분씩 4회 교육

확대보기

▲ 서울 송파구의 한 아동이 온라인을 활용해 온택트 체험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송파구 제공

서울 송파구가 취약계층인 사례관리가구(지속적인 통합관리가 필요한 복지 위기가구) 청소년들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알찬 겨울방학을 보낼 수 있도록 온라인을 활용한 체험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송파구는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4회에 걸쳐 ‘온택트 청소년 비전교실 겨울캠프’를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수업은 화상회의 프로그램 ‘줌’과 유튜브 등을 활용해 회당 약 2시간 30분에 걸쳐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사전에 겨울캠프 참여자들에게 3D펜, 마술도구 등 다양한 체험 키트를 제공해 강의 집중도와 참여도를 높이고, 과일바구니와 중식쿠폰도 무료 배부해 건강한 식생활을 지원할 계획이다. 모두 30명의 청소년이 참여할 예정이다.

지구온난화를 주제로 한 인문학 강의와 3D펜 작품 만들기, 지구별 사랑을 주제로 한 인문학 강의와 설맞이 윷 만들기, 교육마술연구센터장인 홍미선 마술치료 강사와 함께 마술 체험 및 발표, 컬러링북을 활용한 고전회화 및 근현대 미술 배우기 등 모두 4회에 걸쳐 분야별 전문가와 쌍방으로 소통하며 진행된다.

구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후원으로 잠실청소년센터와 연계해 매년 여름·겨울방학에 2회에 걸쳐 청소년 비전교실(드림하이)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온라인으로 전환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지난해 코로나19로 복지서비스 중단 위기에 놓인 돌봄 취약계층에 온택트로 복지서비스를 제공해 주민들의 참여도와 만족도가 매우 높았다”며 “앞으로도 취약계층 청소년들이 건강한 자아상을 확립하고, 올바른 목표 설정으로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송파만의 차별화된 지원체계를 발굴·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