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테슬라 ‘모델 Y’가 한국에 왔다… “1분기 주문 시작”

수정: 2021.01.13 17:16

테슬라 갤러리, 롯데월드몰 두 곳서 전시
판매 가격·출시일·판매 트림 모두 미정
美 현지 판매가는 4만 9990~5만 9990달러

확대보기

▲ 모델 Y
테슬라 제공

테슬라코리아가 중형 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모델 Y’를 13일 국내 처음으로 공개했다. 2018년 국내에 출시된 준대형급 ‘모델 X’에 이은 두 번째 SUV다. 테슬라가 신차를 국내에 선보이는 건 2019년 8월 보급형 중형 세단 ‘모델 3’ 출시 이후 1년 5개월 만이다.

테슬라코리아는 이날 롯데백화점 영등포점 테슬라 갤러리와 송파구 롯데월드몰에 모델 Y를 전시하고 일반인이 차량에 탑승해 볼 수 있도록 했다. 테슬라 갤러리 전시는 3월 중순까지, 롯데월드몰 전시는 이달 말까지다.

모델 Y는 지난해 초 미국에서 처음 출시된 이후 전 세계 7만대 이상 팔렸다. 올해부터는 중국 상하이 공장에서도 생산된다. 다만 국내서 판매되는 모델 Y는 미국에서 생산된다. 국내 판매 가격과 출시일, 판매 트림(등급) 등은 미정이다.

테슬라코리아 관계자는 “1분기 중에 모델 Y의 주문이 가능할 것으로 보이나 아직 국내 출시 시점이 확정되진 않았다”고 전했다. 모델 Y의 미국 현지 판매 가격은 4만 9990~5만 9990달러다. 원화로는 약 5500만~6600만원 선이다.

이영준 기자 the@seoul.co.kr

기획·연재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