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포토] ‘보조신발 신고’ 바이든,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 도착

수정: 2020.12.05 11:10

확대보기

▲ 보조신발 신고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 도착한 바이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4일(현지시간) 오른발에 워킹부츠(의료용 보조 신발)를 착용한 채 대통령직 인수위원회가 있는 델라웨어주 윌밍턴의 ‘더 퀸’ 극장에 도착하고 있다. 바이든 당선인은 지난달 28일 반려견과 시간을 보내다 발목을 삐었으며 검사 결과 미세한 골절이 발견돼 워킹부츠를 착용하게 됐다. 윌밍턴 AP 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4일(현지시간) 오른발에 워킹부츠(의료용 보조 신발)를 착용한 채 대통령직 인수위원회가 있는 델라웨어주 윌밍턴의 ‘더 퀸’ 극장에 도착하고 있다.

바이든 당선인은 지난달 28일 반려견과 시간을 보내다 발목을 삐었으며 검사 결과 미세한 골절이 발견돼 워킹부츠를 착용하게 됐다.

윌밍턴 AP 연합뉴스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