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이만난사람

[약잘알] 독감이 독한 감기? 감기와 어떤 차이 있을까

갑자기 커진 일교차 때문에 감기에 걸릴까 조심하는 직장인 A씨. 코로나 19도 진정 기미를 보이지 않아서 조금만 열이 올라도 걱정이 많은데요. 특히 독감이 그저 ‘독한 감기’라고 알고 있었는데 최근 감기와 독감이 발병 원인부터가 다르다는 사실을 알게 됐습니다. 명칭 탓인지 A씨처럼 감기와 독감을 비슷한 질병이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은데요. 감기와 독감의 차이점, 그리고 어떻게 예방할 수 있을지 ‘약잘알’ 약사에게 물어봤습니다.

감기와 독감의 원인

감기는 주로 면역력이 약해졌을 때 코나 목에 바이러스가 침투해서 나타나는 질병입니다. 감기 원인은 리노 바이러스와 코로나 바이러스 외 200여 종으로 굉장히 다양하고, 4계절 내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독감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에 의해서, 주로 11월~2월 사이에 나타납니다. 독감이라는 말이 왠지 ‘독한 감기’처럼 들릴 수 있는데, 감기와는 완전히 다릅니다. 독감은 감기와는 달리 원인이 되는 바이러스가 정해져 있기 때문에, 예방 접종으로 어느 정도 예방이 가능합니다.

감기와 독감 증상 차이점

감기는 몸살기나 고열 같은 전신증상이 나타나기보다는 보통 콧물, 코막힘, 재채기, 기침, 인후통 등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독감은 감기와는 달리 열이 심하게 나거나 몸살기와 같은 근육통이 함께 온다거나 두통을 수반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리고 독감의 경우 증상이 어느 순간 갑자기 시작한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확대보기

감기는 치료제가 없다?

감기바이러스는 계속 변이하기 때문에 예방주사는 물론 치료제가 나오기도 어렵습니다. 우리가 먹는 감기약은 감기 바이러스를 없애는 약이 아니라, 감기로 인해서 나타나는 여러 불편한 증상들을 없애서 일상생활에 지장을 주지 않게 하기 위한 약입니다. 그래서 감기약은 보통 증상완화제라는 표현을 사용하며, 감기의 원인을 제거하거나 없애는 것은 아닙니다.

독감은 치료제가 있다?

독감은 타미플루라는 치료제가 있습니다. 이 타미플루의 경우 증상발현 2일 내에 치료를 시작하면 어렵지 않게 호전될 수 있습니다. 먹는 내복약의 경우에는 성인과 소아가 각각 용량이 다른데, 정해진 용량을 1일 2회, 5일간 복용합니다. 이때, 중간에 중단하지 않고 5일을 채우는 것이 중요합니다.

(더 많은 이야기는 영상을 통해서 확인하세요! )

글 김민지 기자 mingk@seoul.co.kr
영상 김민지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트위터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