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신안저축은행대표는 윤석열 사촌형” 임은정 발언…알고보니 가짜뉴스

확대보기

▲ 윤석열 검찰총장

“윤석열 관련 폭로? 가짜뉴스다”
“절대 공유하지 말고 신고해 달라”


임은정 대검찰청 검찰정책연구관(부장검사)은 29일 온라인에서 자신과 관련된 가짜뉴스가 퍼지고 있다고 경고했다.

내용에 따르면 임 부장검사가 윤석열 검찰총장 가족 관련 수사에 대해 폭로성 발언을 했다는 것이다. 임 부장검사는 이는 자신이 한 발언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임 부장검사는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요즘 제가 폭탄 발언을 했다는 가짜뉴스가 유튜브에 떠돈다는 말을 많이 듣고 있다”며 “제 담벼락(자신의 페이스북)에 없는 말이면 가짜뉴스니 절대 공유하지 마시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신고하기와 비추천을 눌러주시길 부탁드린다”며 “제가 바빠 (가짜뉴스 게시물을) 찾아다니며 신고할 수가 없어 벗님들께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임 부장검사에 따르면 온라인에서 ‘임 부장검사가 신안저축은행대표는 윤석열 사촌형이라고 했다’는 소문이 돌고 있다는 게 임 부장검사의 설명이다.

한편 신안저축은행은 윤 총장의 처가와 석연찮은 거래를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확대보기

▲ 임은정 부장검사/뉴스1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트위터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