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중남미

[서울포토] ‘코로나19 감염’ 힉스 보좌관, 트럼프 유세장에 깜짝 등장

 1/5 
코로나19에 걸렸던 호프 힉스 백악관 보좌관이 16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오캘라 국제공항에서 열린 트럼프 대통령 대선 유세장에서 청중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힉스 보좌관은 지난 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가 회복해 며칠 전 백악관으로 복귀한 것으로 알려졌다.

AP·AFP·로이터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트위터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