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산업

한국조선해양, 1400억원 규모 선박 3척 수주

확대보기

현대중공업그룹 조선 지주사 한국조선해양이 최근 1400억원(총 3척) 규모의 선박을 수주했다.

한국조선해양은 최근 싱가포르, 라이베리아 소재 선사와 4만㎥급 중형 LPG운반선 1척과 5만t급 PC선 2척 등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선박들은 현대미포조선 울산 본사에서 만들어진 뒤 2022년 3월부터 선주사에 인도된다. 이번에 수주한 LPG선과 PC선은 각각 LPG이중연료 추진 엔진과 스크러버를 장착해 올해부터 강화된 국제해사기구(IMO)의 황산화물 배출 규제에 대응할 수 있다.

오경진 기자 oh3@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트위터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신문구독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