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속보] 제11호 태풍 ‘노을’ 발생…다행히 한반도 안 온다

확대보기

▲ 태풍 ‘노을’ 한반도 안 온다
기상청 제공 2020-09-16

잇단 태풍이 한반도를 휩쓸고 지나간 가운데 제11호 태풍 ‘노을’이 16일 오전 3시 필리핀 마닐라 서남서쪽 부근 해상에서 발생했다. 그러나 태풍 노을은 큰 수해를 입힌 제9호 태풍 ‘마이삭’과 제10호 태풍 ‘하이선’과 달리 우리나라로 오지는 않을 것이라고 기상청은 전망했다.

기상청은 노을이 현재 필리핀 마닐라 서남서쪽 약 320㎞ 부근 해상에서 북서 방향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심기압은 1000hPa, 강풍반경은 150㎞, 최대풍속은 초속 18m다.

노을은 필리핀 마닐라 서쪽에서 베트남 다낭과 하노이 방향으로 이동하며, 한반도 쪽으로는 오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노을은 북한이 제출한 이름이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트위터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