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22일부터 자동차365 사이트에서 차번호 선택 가능

확대보기

▲ ‘자동차 365’ 홈페이지 캡처

오는 22일부터 ‘자동차365’ 사이트에서도 신규 차량 등록 시 자동차번호를 선택할 수 있게된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자동차365’ 사이트 이용자 편의 증진을 위해 자동차 번호 선택기능과 인지세 납부 간소화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15일 밝혔다. ‘자동차365’는 자동차정보제공 및 신규, 이전 등 자동차 등록 업무를 편리하게 처리할 수 있는 온라인 포털로 지난 2017년부터 구축해 운영 중이다. 이 사이트를 이용하면 등록관청을 방문하지 않고도 신규 등록을 할 수 있지만, 무작위로 1개의 등록번호가 부여돼 선택권이 없는 게 단점으로 지적됐다. 직접 등록관청을 방문해 신규 등록을 신청하는 경우 10개의 등록번호를 무작위로 추출해 이 가운데 희망하는 번호를 선택할 수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22일부터 자동차365를 통해 등록할 때도 등록관청과 동일하게 10개의 등록번호를 제공하고 희망 등록번호 1개를 선택하는 방식을 도입한다”고 말했다.

국토부는 또 자동차 제작사가 전자수입인지 업무대행업체(한국무역정보통신)로부터 사전에 인지를 일괄 구매하면 시스템상으로 확인 처리가 되도록 인지세 납부 서비스도 간소화했다.

이중기 국토부 자동차운영보험과장은 “코로나 사태로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요구가 늘어나고 있는 만큼, 온라인 자동차 등록 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을 지속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세종 하종훈 기자 artg@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트위터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