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뉴스

수해 비껴간 사이… 대파 수확 분주한 손길

확대보기

▲ 수해 비껴간 사이… 대파 수확 분주한 손길
며칠간 이어진 비가 잠시 멈추자 무더위가 전국을 덮친 가운데 12일 오후 경기 안성시의 한 밭에서 농민들이 대파를 수확하고 있다. 기상청은 13일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오전부터 밤사이 서울·경기를 비롯해 강원 영서·충청 북부 등에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 강원 영서, 충청 북부 10~50㎜ 등이다.
안성 연합뉴스

며칠간 이어진 비가 잠시 멈추자 무더위가 전국을 덮친 가운데 12일 오후 경기 안성시의 한 밭에서 농민들이 대파를 수확하고 있다. 기상청은 13일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오전부터 밤사이 서울·경기를 비롯해 강원 영서·충청 북부 등에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 강원 영서, 충청 북부 10~50㎜ 등이다.

안성 연합뉴스

정책 · 행정

지방자치

서울區政

고시 · 채용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트위터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