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포토] 비키니여신 예리, 숨멎 섹시 화보

 1/4 
머슬미니아 비키니여신 예리(본명 정유주)가 남성지 맥심을 통해 완벽한 볼륨감을 자랑했다. 예리는 미국 라스베이거스 호텔에서 촬영한 비키니 화보를 맥심 8월호에 공개했다.

미스맥심 콘테스트를 통해 모델 데뷔한 예리는 세계적인 피트니스 대회인 2019 마이애미 머슬마니아에서 수상하며 본인의 완벽 몸매를 인증 받고 섹시 스타로 발돋움했다. 다양한 화보, 광고 등에서 본인의 끼를 발산하고 있는 예리는 ‘국밥집 딸’로 본인을 소개하는 등 소탈한 성격으로도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으며, 맥심 스태프들 사이에서도 ‘가장 일하기 편한 모델’로 손꼽힌다.

맥심 8월호에는 옐로, 오렌지 등 화사한 원색 수영복을 입은 예리의 섹시한 수영복 화보가 실렸다. 예리의 건강한 몸매가 돋보이는 이 화보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호텔에서 촬영했다. 예리는 “외국인 남성들이 얼마나 적극적인지, 가는 곳마다 말을 엄청 걸어서 혼났다. 덕분에 영어가 많이 늘었다“유쾌한 경험을 전했다.

사진제공=맥심코리아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트위터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