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부천 어린이공원서 50대 경찰관 숨진 채 발견

확대보기

경기 부천 한 공원에서 지역 경찰서 소속 50대 경찰관이 숨진 채 발견됐다.

31일 부천 원미경찰서와 부천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5시 30분쯤 부천시 중동 한 어린이공원에서 원미경찰서 소속 A(51) 경위가 숨져 있는 것을 행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신고를 받은 119구조대는 현장에 출동했으나 A 경위는 이미 숨을 거둔 상태였다.

경찰은 현장에서 가죽끈이 발견된 점 등을 들어 A씨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유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신고한 시민은 경찰에서 “한 남성이 공원 놀이기구 쪽에서 전혀 움직이지 않고 늘어져 있어 이상해 112에 신고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공원 폐쇄회로(CC)TV 영상 확인 결과 A 경위는 이날 혼자 이 공원을 찾았으며 자세한 내용을 파악하기 위해 추가 조사 중이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