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연예

트랜스젠더 모델, 빅토리아 시크릿에 이어 ‘SI 수영복 특집호’ 모델 발탁

확대보기

▲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 홈페이지에 공개된 발렌티나 샘파오의 화보 사진.

트랜스젠더 모델 발렌티나 샘파오(Valentina Sampaio)가 미국의 잡지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SI)’가 발간하는 2020년 수영복 특집호의 모델로 발탁됐다.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 수영복 특집호는 하이디 클룸, 타이라 뱅크스, 케이트 업튼 등 전설적인 모델들이 표지를 장식해 더욱 유명하다.

모델로 발탁된 샘파오는 24살 브라질 출신 모델로 2014년 모델일을 시작했다. 2017년 보그 파리의 표지모델로 등장하며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고, 그 후 보그 브라질, 보그 독일 등 연이어 패션지의 표지를 장식했다. 또 2019년에는 트랜스젠더 모델로는 최초로 빅토리아 시크릿의 모델로도 기용되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번 수영복 특집호에서 샘파오는 반짝이는 골드 비키니를 입고 바다를 배경으로 자연과 어우러진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비대칭 원피스 수영복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1/4 
샘파오는 인터뷰를 통해 “많은 트랜스젠더들은 비웃음과 욕설, 폭력 등을 마주한다”며 “나는 운 좋은 사람 중 한 명이고, 이것을 보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