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일본, 한국 등 입국금지 한달 연장…18개국 추가해 총 129개국

확대보기

▲ 일본 도쿄 나리타 국제공항.
AP 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이유로 각국에 시행 중인 입국 규제 조치를 7월 말까지 한 달 연장하기로 했다.

30일 니혼게이자이(닛케이)신문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외국인에 대해 이미 발급한 비자의 효력을 정지하거나 단기 체류자에 대한 비자 면제 제도의 효력을 정지하는 등의 조치를 유지한다.

이에 따라 한국인에 대한 ‘90일 비자 면제’ 중단 조치를 계속하는 등 한국에서 일본으로 입국하려는 외국인에 대한 사실상의 입국금지 조치가 이어진다.

일본 정부는 알제리, 쿠바, 이라크, 레바논 등 18개국 국적자를 7월 1일부터 입국 금지 대상으로 추가한다. 이로써 입국 거부 대상은 모두 129개 국가·지역으로 늘어났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