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3명…지역발생 23명·해외유입 20명

확대보기

▲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
연합뉴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0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전날보다 43명 늘어 총 1만2800명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전파경로는 지역 발생이 23명, 해외 유입이 20명이다. 지역 발생의 경우 경기에서 7명, 서울에서 6명, 대전에서 5명, 광주에서 3명, 강원에서 1명, 충북에서 1명이 나왔다.

전날 하루동안 108명이 격리해제 돼 누적 완치자는 1만1537명이다.

사망자는 없어 누적 282명을 유지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