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이혼 절차 마쳐”…이동건·조윤희, 3년 만에 파경

확대보기

▲ 이동건 조윤희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좌), 킹콩엔터테인먼트 제공(우)

배우 이동건(40)과 조윤희(38)가 결혼 3년 만에 이혼했다.

조윤희 소속사 킹콩바이스타쉽은 28일 “조윤희는 지난 22일 서울가정법원에서의 이혼 조정 절차를 통해 이동건 씨와 이혼했다”고 밝혔다.

이어 “두 사람의 결혼을 축하해주시고 응원해 주신 분들께 갑작스러운 소식을 알려드리게 된 점 양해 부탁드린다. 조윤희는 앞으로도 좋은 활동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두 사람은 2017년 KBS 2TV 주말극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로 인연을 맺고 그해 2월 교제 사실을 인정했다. 이후 5월 혼인신고를 했고 그 해 12월 득녀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