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속보] 등교중지 인천 66개 고3 25일 등교수업 재개

확대보기

▲ 경기도교육청 주관으로 열린 2020년 5월 전국연합학력평가가 실시된 21일 경기도 수원시 조원고등학교 3학년 10반에서 담임선생님이 학생들에게 코로나 예방을 위해 비닐장갑을 끼고 1교시 국어영역 시험지를 나눠주고 있다. 이번 전국연합학력평가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인해 학생들의 등교가 미뤄져 사실상 올해 첫 수능 모의평가이다. 2020.5.21.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교육부와 인천교육청은 인천 5개구 66개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이 25일 등교수업을 다시 시작한다고 밝혔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22일 오후 2시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등과 영상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유 부총리는 “확진자와 접촉한 학생 972명이 전원 음성으로 나타나 등교를 재개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인천 미추홀구를 비롯한 중구, 동구, 남동구, 연수구 등 5개구의 고3 학생들은 등교 개학이 시작된 지난 20일 동전노래방을 방문한 3학년 남학생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등교가 중단됐다.

이들 인천 66개 고등학교 학생들은 지난 21일 치러진 경기도 주관 전국연합학력평가도 집에서 응시했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