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라이프

광진, 지역아동센터 14곳에 노트북·프린터 지원

서울 광진구가 지역아동센터에서 긴급 돌봄을 받고 있는 아동을 위해 관내 지역아동센터 14곳에 학습용 노트북 컴퓨터와 프린터를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지역아동센터는 지역 사회 아동을 대상으로 학습 지도, 건전한 놀이 및 오락 등의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아동복지시설이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휴원 중이지만 돌봄 공백이 우려되는 아동을 위해 현재 긴급 돌봄을 하고 있다.

구는 지난달 코로나19로 인해 지역아동센터의 휴원, 긴급 돌봄 기간이 장기화됨에 따라 지역아동센터장과 간담회를 열어 긴급 돌봄 아동을 위한 온라인 학습 지원 방안에 대해 논의를 진행했다. 그 결과 온라인 개학을 대비해 긴급 돌봄을 받고 있는 아동의 온라인 수업 수강을 돕기 위해 광진복지재단과 함께 이날부터 학습용 노트북 컴퓨터와 프린터 지원을 결정하게 됐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정책 · 행정

지방자치

서울區政

고시 · 채용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