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우즈 ‘자가격리 스타일’ 마스터스 만찬

확대보기

▲ 우즈 ‘자가격리 스타일’ 마스터스 만찬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8일 소셜미디어를 통해 마스터스 챔피언 만찬을 공개했다. 마스터스는 전년 대회 우승자가 개막 전 만찬을 주최하는데 9일부터 열릴 예정이던 올해 마스터스가 코로나19로 11월로 연기되자 지난해 마스터스 우승자 우즈는 ‘자가격리 스타일의 마스터스 챔피언 만찬. 가족과 함께 있는 것보다 좋은 건 없다’는 글과 함께 예정대로 만찬을 즐기는 사진을 올린 것이다. 왼쪽부터 우즈의 여자친구 에리카 허먼, 딸 샘, 우즈, 아들 찰리.
우즈 인스타그램 캡처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8일 소셜미디어를 통해 마스터스 챔피언 만찬을 공개했다. 마스터스는 전년 대회 우승자가 개막 전 만찬을 주최하는데 9일부터 열릴 예정이던 올해 마스터스가 코로나19로 11월로 연기되자 지난해 마스터스 우승자 우즈는 ‘자가격리 스타일의 마스터스 챔피언 만찬. 가족과 함께 있는 것보다 좋은 건 없다’는 글과 함께 예정대로 만찬을 즐기는 사진을 올린 것이다. 왼쪽부터 우즈의 여자친구 에리카 허먼, 딸 샘, 우즈, 아들 찰리.


우즈 인스타그램 캡처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