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중국인이 아니라 한국인이다” 티셔츠 유럽서 등장

확대보기

▲ “중국인이 아니다” 티셔츠 등장
글로벌타임스 캡처.

중국인으로 오해받지 않으려는 행동에…
인종 차별 비난…中네티즌 격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 확산으로 인종차별이 심해지는 가운데 자신이 중국인이 아니라고 표시한 티셔츠가 등장해 논란이다.

7일 관영 글로벌 타임스에 따르면 한 트위터는 아시아인이 자신을 스스로 보호하기 위한 옷이라면서 “나는 중국인이 아니다”는 문구가 적힌 티셔츠 사진을 여러 장을 올렸다.

이 셔츠에는 ‘나는 중국인이 아니라 한국인이다’, ‘나는 중국인이 아니라 대만인이다’, ‘나는 아시아인이지만 중국인은 아니다’는 등 문구가 적혀있다.

이 내용이 온라인상에 퍼지자 중국 네티즌들은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인종 차별과 분리주의 행동을 부추길 수 있다”며 강력히 비난했다.

지난달에도 한 트위터가 아시아인이지만 중국인으로 오해받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한 글을 올렸다가 받은 바 있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