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부천시, 긴급재난지원금 1인당 5만원·소득 하위70% 이하 285여억 추가 지원

소득 하위 70% 이하 4인 가구에 시 재난기본소득 20만원 포함 총 160만원 지원

확대보기

▲ 부천시의 재난기본소득 지원금 카드뉴스.

장덕천 경기 부천시장은 3일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모든 시민 1인당 5만원의 긴급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겠다고발표했다. 또 소득 하위 70% 이하 가구에 285억원을 추가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이날 브리핑에서 장 시장은 “모든 시민에게 1인당 5만원씩 소득기준 등 조건 없이 부천시 재난기본소득으로 총 414억원을 지원하고,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을 연계해 소득 하위 70% 이하 가구에 285여억원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시는 소득 하위 70% 이하 4인 가구 기준으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80만원,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40만원 이외에 부천시 지원금 20만원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부천시민은 소득 하위 70% 이하 4인 가구는 부천시 재난기본소득 20만원을 포함해 총 160만원 지원금을 받게 된다.

장 시장은 “코로나19 확산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이나 긴급재난지원금이 시민의 가계 부담을 덜어주고 지역경제의 마중물이 돼 활력을 불어넣기를 기대한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시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급 시기에 맞춰 신속히 지급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특히 집단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등 정부방침으로, 휴업하거나 폐업 처지에 이른 소상공인과 직장을 잃은 시민·프리랜서·운송업 등 특수고용직에 종사하는 분들의 고통도 외면하지 않겠다”고 말하고, “이러한 분들에 대한 지원 방안을 별도로 마련해 곧 발표하겠다”고 전했다.

부천시 긴급 재난지원금을 모든 시민이 편리하게 신청하고 최대한 신속하게 지급받을 수 있도록 정부·경기도와 적극 협업할 예정이다.

시는 구체적인 지원 계획이 준비되는 대로 시 홈페이지와 공식 SNS를 통해 빠르게 공개할 방침이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