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옹성우 카메라에 쏠린 관심 ‘어디 카메라?’

확대보기

▲ 옹성우 카메라
사진=JTBC ‘트래블러’

‘트래블러’에 출연한 옹성우가 화제인 가운데, 그가 들고 있던 카메라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 15일 첫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트래블러’에서는 강하늘, 안재홍, 옹성우가 함께 아르헨티나로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옹성우는 짐을 풀자마자 카메라를 들고 거리로 나섰다. 평소 사진 찍는 것을 좋아한다는 옹성우는 아르헨티나 여행을 즐기는 멤버들의 모습을 사진으로 남겼다.

옹성우가 들고 있던 카메라는 라이카의 M10-P 모델인 것으로 알려졌다. 2018년 8월 22일 출시된 이 제품은 렌즈를 제외한 본체 가격이 1000만원을 넘는 것으로 전해졌다. 35mm 풀사이즈 센서와 2400만 화소를 가졌고 감도(ISO)를 50000까지 지원하며 M시리즈 최초로 터치 스크린을 적용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