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문체부, 청소년 방한 교육 유공자 표창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 한 해 동안 외국인 청소년 방한 교육 여행 활성화에 이바지한 유공자 단체 7곳과 개인 7명에게 12일 장관 표창을 수여했다.

단체 부문에서는 경기 한국관광고, 경남 안남중, 경기 산의초, 서울 여의도초, 충청북도교육청, 전북 국제문화교류진흥원, ㈜롯데관광이 상을 받았다. 개인 부문에서는 조성준 대전 괴정고 교사와 박민우 부산 학사초 교사, 양재은 파주 한빛고 교사, 배성미 대구 강북중 교사, 임윤혜 대구광역시 교육청 주무관, 김정효 경기도 시흥시 주무관, 김지희 광주관광컨벤션뷰로 팀장이 선정됐다.문체부는 외국인 청소년을 유치해 미래 잠재관광 수요를 창출하는 데 기여한 개인과 단체의 공로에 감사의 뜻을 표하고자 2010년부터 상을 주고 있다. 유공자 198명, 유공 단체 71곳이 이 상을 받았다.

김기중 기자 gjkim@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