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소속사 떠나는 오정연, 차후 행보는?

 1/9 


오정연이 소속사를 떠난다.

아니운서 출신 방송인 오정연이 소속사 SM C&C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종료한다는 소식이 18일 전해졌다.

SMC&C 측은 최근 “오정연씨의 매니지먼트 전속 계약이 오는 2월 종료된다. 당사는 아티스트와 향후 방향성에 대한 진중한 논의 끝에 매니지먼트 업무를 종료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했다.

매니지먼트는 종료되지만 업무 파트너이자 협력사로서의 관계는 유지해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프리랜서 선언 후 SM에 합류한 오정연은 지난 5년여간 MC, 라디오 DJ로 활약했다.

다음은 SM C&C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SM C&C 입니다. 오정연씨의 FA 보도 관련 안내 드립니다.

SM C&C와 오정연씨의 매니지먼트 전속 계약이 오는 2월 종료됩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와 향후 방향성에 대한 진중한 논의 끝에 매니지먼트 업무를 종료하기로 합의하였습니다.

지난 5년간 배우, MC, 라디오DJ 등 다방면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인상 깊은 활약을 보여준 오정연씨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합니다.

비록 매니지먼트는 종료 되지만 당사는 오정연씨와 좋은 업무 파트너이자 협력사로서 지속적인 관계를 유지해나갈 것입니다. 오정연씨를 아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감사의 말씀 전하며, 변함없는 관심과 사랑 부탁드리겠습니다.

앞으로도 그녀의 앞날을 진심으로 응원하겠습니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