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요즘

서세원 근황, 아내·딸과 캄보디아로 이주…현지 방송국 설립

확대보기

▲ 서세원
사진=채널A 서세원 남희석의 여러 가지 연구소

방송인 서세원이 지난해 12월 중순 캄보디아로 이주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6일 스포츠경향의 보도에 따르면, 서세원은 5년 전부터 캄보디아 도시건설 사업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던 중 문화관광부 장관의 제안을 받고 국영 스포츠 TV(CSTV)를 세우기로 합의했다.

캄보디아 국영 스포츠 TV 계약을 위해 12개국이 경합을 벌인 가운데 결국 서세원에게 낙점된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사 건물은 다음달 착공될 예정으로 현재 캄보디아국가올림픽위원회(NOCC) 내 가건물에서 송출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서세원은 한국 기업의 지분 70%, 캄보디아 정부의 지분 30%로 캄보디아 국영 스포츠TV를 설립해 2023년에는 SEA 게임(동남아시아 게임)을 독점 중계할 예정이다. SEA 게임은 최근 베트남의 박항서 감독이 축구 우승을 일군 대회로 동남아시아 메콩강 유역 10개국이 참여하는 대회다.

서세원은 건설 사업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이에 약 2년 전부터 서세원은 캄보디아를 수차례 오가며 준비했으며, 지난해 12월 아내와 다섯 살 딸과 함께 현지로 이주했다.

한편, 서세원은 지난 2015년 5월 당시 혼인 관계였던 서정희를 폭행한 혐의로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이 과정에서 서정희는 서세원의 폭행과 불륜을 주장했다. 같은해 8월 두 사람은 합의 이혼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