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행정

‘아메리카왕거저리 유충’ 식품 인정

확대보기

▲ ‘아메리카왕거저리 유충(탈지 분말)’
연합뉴스

식품의약품안전처와 농촌진흥청은 16일 식용 곤충의 하나인 ‘아메리카왕거저리 유충(탈지 분말)’을 새로운 식품원료로 인정했다고 밝혔다. 아메리카왕거저리 유충은 식용으로 쓰이는 ‘갈색거저리 유충’과 같은 딱정벌레목 거저리과로, 갈색거저리 유충보다 1.5배 정도 커서 ‘슈퍼 밀웜’으로 불리는 곤충이다. 식용 애벌레를 일컫는 밀웜 중에서도 지방 등 영양 성분이 많고, 먹이로 이용되는 유충 단계만 4개월 이상 지속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세종 박찬구 선임기자 ckpark@seoul.co.kr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