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라이프

심폐소생술 배우는 광진 부동산중개사들

응급상황 초기 대응 위해 1400명 교육

확대보기

▲ 지난 15일 서울 광진구 민방위훈련교육센터에서 부동산중개업 종사자들이 마네킹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실습을 하고 있다.
광진구 제공

서울 광진구는 지난 15일 구 민방위훈련교육센터에서 부동산중개업 종사자를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및 생활안전 교육’을 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지역 내 부동산중개업소 대표자, 근무자 등 부동산중개업 관계자 1400여명을 대상으로 응급상황 및 재난상황 발생 때 초기 대응 능력을 키우기 위해 마련됐다. 내용은 심폐소생술 이론과 실습, 하임리히법(기도 이물이 있을 때 응급처치법),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화재 진압과 지진 체험 등이다. 교육 참가자는 “교육을 통해 심폐소생술 시행 전 대처법도 중요하다는 것을 알고,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도 알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안전교육과 더불어 올해 달라지는 부동산 관련 개정 법령에 대한 사전 안내와 유의 사항도 함께 교육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심폐소생술 교육은 우리에게 한 생명을 살릴 기회를 주는 것과 마찬가지”라며 “더 많은 구민에게 교육을 확대해 마을공동체 응급체계가 견고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