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또맘, 결국 사과문까지.. “경솔한 행동 죄송” 무슨 일?

 1/9 


인플루언서 오또맘이 사과문을 올렸다.

6일 오또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팬으로서 기쁜 마음을 주체못해 스토리로 잠깐 올렸던 게 의도와 다르게 여기저기 기사화가 되었다”라며 “경솔하게 행동한 점 너무 죄송하다. 앞으로는 조심하겠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앞서 오또맘은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장성규 님 팬인데 대박 영광. 장성규 아나운서님 저 절대 언팔하지 마세요.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후 오또맘 이름이 검색어에 오르는 등 높은 관심을 받게 됐다. 이와 함께 장성규도 언급됐다. 결국 오또맘은 이날 사과문을 올리게 됐다.

다음은 오또맘 인스타그램 글 전문.

팬으로서 넘 기쁜 마음을 주체못해 스토리로 잠깐 올렸던 게 제 의도와 다르게 여기저기 기사화가 되었네요. ㅠ ㅠ

경솔하게 행동한 점 .. 너무 죄송하게 되었습니다..

앞으로는 조심하겠습니다 ..

죄송합니다

사진=인스타그램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안미현)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