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영, 드레스 사진 올렸다가 삭제 눈길..어땠기에?[EN스타]

확대보기

▲ 신아영 드레스 사진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신아영이 드레스 사진을 올렸다가 돌연 삭제했다.

신아영은 지난 4일 일본 나고야에서 열린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AMA)’ 시상식에서 MC로 활약했다.

이날 신아영은 화려하게 반짝이는 오프숄더 드레스를 입었다. 어깨와 쇄골 라인이 드러낸 신아영은 5일 드레스 입은 셀카를 자신의 SNS에 게재했다.

사진과 함께 신아영은 “2019 MAMA 레드카펫 행복한 추억만 만들고 갑니다. 고맙습니다”라고 전했으나, 해당 사진을 갑작스럽게 삭제했다.

일부 네티즌들이 신체 부위를 언급하는 댓글에 불쾌함을 느끼고 삭제한 것으로 보인다.

확대보기

▲ 신아영



한편 신아영은 하버드대학교 역사학과를 졸업한 ‘뇌섹녀’로 유명하다. 2011년 SBS ESPN 아나운서로 데뷔해 SBS 스포츠 아나운서로 활동했으나, 2015년 SBS를 퇴사하고 프리랜서 아나운서로 활약 중이다. 현재 TV조선 시사교양 프로그램 ‘팡팡터지는 정보쇼 알맹이’를 진행 중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안미현)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