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단식 투쟁 현장에서 만난 시민들

확대보기

▲ 단식 8일 차 황교안
단식 8일 차를 맞은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7일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 천막에서 나경원 원내대표 등 의원들을 만나고 있다. 2019. 11.27.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청와대 앞 단식 8일째인 27일 밤 건강이 크게 악화돼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서울신문은 황 대표가 쓰러지기 전과 쓰러진 이후 현장을 방문해 시민들의 목소리를 들어봤습니다.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