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아빠랑 아이랑 ‘1박 2일 독서캠프’

23~24일 연극·강연 등 프로그램 체험

확대보기

▲ 서양호 중구청장

서울 중구가 오는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간 충무스포츠센터 2층 대체육관에서 ‘1박 2일 독서캠프’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지역 내 3·4학년 초등학생과 아빠가 한 팀이 돼 참여하는 이번 캠프에는 총 45가족이 참여한다. 구는 이번 행사를 위해 충무스포츠센터 2층 대강당에 아빠와 하룻밤을 오붓하게 보낼 수 있도록 텐트 45채를 마련하고 함께 추억을 공유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23일 오후 6시에 모여 텐트 배정과 저녁 식사가 끝나면 본격적인 캠프가 시작된다. 먼저 극단 로맨틱 용광로의 ‘아빠와 아이의 어드벤처 모험극’이라는 연극이 무대에 오른다. 아빠와 아이의 이야기를 다룬 연극으로 관객들이 함께 참여해 즐길 수 있는 참여형 공연으로 진행된다.

이후 ‘건방이의 건방진 수련기’의 저자로 유명한 천효정 동화작가의 강연이 이어진다. 동화 속 캐릭터인 ‘건방이와 삼백이’의 숨겨진 이야기를 주제로 아이들 눈높이에 맞춰 독서에 대한 흥미를 유발할 예정이다. 아빠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종이비행기 만들기 시간도 준비돼 있다. 종이비행기를 직접 만들어 보고 조종하는 방법을 배워 본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바쁜 일상이지만 짬을 내서 가족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