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란, 지적이고 차분한 이미지? ‘이미지 파괴’ [EN스타]

확대보기

▲ 김경란

김경란 근황이 공개됐다.

KBS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모자를 쓴 김경란의 모습이 담겼다. 편안한 차림이지만 여전한 단아한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김경란은 13일(오늘) 밤 11시 첫 방송을 앞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의 멤버로 활약을 예고했다. 김경란은 “나만 버티고 견디면 괜찮을 것이라고 생각했다가 완전히 부서졌다”라는 말과 함께 “사람들은 나를 지적이고 차분한 이미지라고 생각하지만 개뿔 아무것도 없는데”라고 말했다. 이어 “(주변에서는) 내가 이혼해서도 멋지게 살 거라고 생각하지만 완전히 거지꼴이 됐다”며 솔직한 현재 심경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사진 = 서울신문DB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