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 12월 개봉 확정..이병헌X하정우X마동석 “사상 초유 재난”

확대보기

▲ ‘백두산’ 12월 개봉 확정



영화 ‘백두산’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는 12월 개봉을 확정하고 6일 론칭 포스터를 공개했다.

사상 초유의 재난이 발생한 서울의 전경이 담겼다. 화염에 휩싸인 건물, 연기로 자욱한 하늘, 거세게 출렁이는 한강까지 실제 재난 현장과 같은 모습이 긴장감을 자아낸다.

남과 북 모두를 집어삼킬 초유의 재난, 백두산의 마지막 폭발을 막아야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다. ‘백두산 화산 폭발’이라는 과감한 상상력을 바탕으로 이병헌, 하정우부터 마동석, 전혜진, 배수지까지 신선한 조합이 더해졌다.

이전에 보지 못했던 신선한 소재와 예측불가한 전개로 올 연말 극장가에 흥행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한국영화 사상 최초로 시리즈물 ‘쌍천만’ 기록을 수립한 ‘신과함께-죄와 벌’ ‘신과함께-인과 연’(감독 김용화)를 제작한 덱스터스튜디오의 신작이다. 덱스터스튜디오는 혁신적인 기술력으로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할 전망이다.

백두산 화산 폭발을 막기 위한 결정적 정보를 손에 쥔 북한 무력부 소속 일급 자원 ‘리준평’(이병헌), 모두의 운명이 걸린 비밀 작전에 투입된 EOD 대원 ‘조인창’(하정우), 백두산 화산 폭발 전문가 지질학 교수 ‘강봉래’(마동석), 마지막 폭발을 막기 위한 작전을 제안하는 ‘전유경’(전혜진), 반드시 살아남아야 하는 ‘최지영’(배수지)까지 믿고 보는 배우들의 새로운 연기 변신과 역대급 시너지를 예고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