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임세령, 동반 출국 이유 밝혀져..‘美영화 행사 참석’

확대보기

▲ 임세령 전무 이정재. 더팩트 제공

이정재와 임세령 커플이 해외 영화 관련 행사에 동반 참석했다.

이정재와 임세령 대상그룹 전무는 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LA 카운티 미술관에서 열린 2019 LACMA 아트+필름 갈라 행사에 나란히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두 사람은 각각 턱시도와 드레스를 차려입은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이정재와 임세령은 지난 2015년 1월 열애를 공식적으로 발표한 후, 여전한 애정을 자랑하고 있다.

한편 이정재는 현재 JTBC 드라마 ‘보좌관2’에 출연 중이며, 촬영은 올해 초 마쳤다. 임세령은 대상그룹 임창욱 명예회장의 장녀로, 현재 대상그룹에서 전무 직을 맡고 있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