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모시 샬라메 “한국서 이런 환대 예상 못 해, 정말 감사드린다”

확대보기

▲ 티모시 샬라메

할리우드 스타 티모시 샬라메가 한국 팬들의 환대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8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 문화홀에서는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갈라 프레젠테이션에 초청된 영화 ‘더 킹: 헨리 5세’(감독 데이비드 미쇼)의 공식 기자회견이 진행됐다. 이날 행사는 티모시 샬라메, 조엘 에저턴, 데이비드 미쇼 감독, 디디 가드너 제레미 클레이너 프로듀서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앞서 티모시 샬라메는 지난 6일 한국을 방문해 부산 이곳저곳을 즐기는 모습이 포착됐다. 한국 통닭을 사 먹고 그를 알아본 팬들과 인증샷을 찍고 부산 관광지를 찾는 모습이 공개된 것.

이날 티모시 샬라메는 SNS에 올린 통닭에 관련된 질문을 받은 뒤 “제일 좋았던 치킨이었다”고 말했다. “이렇게 환대를 받을 줄 몰랐다. 정말 너무너무 감사드린다. 오늘 저녁 상영이 정말 기대된다. 잘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더 킹: 헨리 5세’는 넷플릭스 영화로 자유롭게 살아가던 왕자 할이 왕좌에 올라 전쟁으로 혼란에 빠진 영국의 운명을 짊어지며 위대한 왕으로 변모해가는 과정을 영화다.

영화에서 티모시 샬라메는 왕궁을 등진 채 방탕한 생활을 즐기다 아버지의 죽음으로 헨리 5세로 즉위하게 된 젊은 왕 할 역을 맡았다.

티모시 샬라메는 “제 커리어의 새로운 장을 여는 것 같다. 도전적인 연기였다. 미국인이지만 영국의 셰익스피어를 연기하는 것도 어려웠다. 데이비드 미쇼 감독님과 디디 가드너 제레미 클레이너 프로듀서와 같이 일할 수 있어서 기뻤다. 조엘 에저턴과도 함께 작업하고 싶었다”며 “이런 분들과 일하는 게 저한텐 큰 영광이다. 또 어렸을 때 연기자를 꿈꿀 때부터 전 세계를 돌아다니면서 영화를 홍보하는 게 꿈이었는데 그걸 이뤄가고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