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호주

[포토] ‘3번째 최연소 각료’ 고이즈미 일본 환경장관

 1/9 


아베 신조 총리가 11일 단행한 개각에서 환경상(장관.가운데)에 임명된 고이즈미 신지로 중의원 의원이 총리 관저로 들어가고 있다. 올해 38세인 고이즈미 의원은 전후(戰後) 일본에서 3번째 최연소 각료 기록을 세웠다.


연합뉴스
  •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