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위 잊은 동심

확대보기

▲ 더위 잊은 동심
서울의 낮 최고기온이 35.3도까지 오르는 등 전국적으로 폭염이 기승을 부린 13일 광진구 뚝섬 한강 수영장을 찾은 어린이들이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이날 경북 의성의 낮 최고기온이 36.9도까지 올라 전국에서 가장 더웠다. 경남 밀양·양산 36.6도, 김해 36.2도 등이 뒤를 이었다.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서울의 낮 최고기온이 35.3도까지 오르는 등 전국적으로 폭염이 기승을 부린 13일 광진구 뚝섬 한강 수영장을 찾은 어린이들이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이날 경북 의성의 낮 최고기온이 36.9도까지 올라 전국에서 가장 더웠다. 경남 밀양·양산 36.6도, 김해 36.2도 등이 뒤를 이었다.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