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호주

시드니 도심서 흉기 난동

확대보기

▲ 시드니 도심서 흉기 난동
13일 오후 호주 시드니 업무지구에서 흉기 난동 사건이 발생해 현장에 출동한 구조대원들이 피해 여성을 들것으로 옮기고 있다. BBC 등은 이날 20~30대로 추정되는 용의자가 자동차 위로 올라가 날카로운 흉기를 휘두르며 “알라후 아크바르(신은 위대하다). 날 쏴라”고 외쳤다고 보도했다. 용의자는 사건 당시 현장을 지나던 시민에게 제압당한 뒤 경찰에 연행됐으나 구체적 신원과 정확한 범행 동기 등은 알려지지 않았다.
시드니 로이터 연합뉴스

13일 오후 호주 시드니 업무지구에서 흉기 난동 사건이 발생해 현장에 출동한 구조대원들이 피해 여성을 들것으로 옮기고 있다. BBC 등은 이날 20~30대로 추정되는 용의자가 자동차 위로 올라가 날카로운 흉기를 휘두르며 “알라후 아크바르(신은 위대하다). 날 쏴라”고 외쳤다고 보도했다. 용의자는 사건 당시 현장을 지나던 시민에게 제압당한 뒤 경찰에 연행됐으나 구체적 신원과 정확한 범행 동기 등은 알려지지 않았다.


시드니 로이터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