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람튜브’ 6살 유튜버, 95억 빌딩 매입 ‘월수입 얼마길래?’

확대보기

▲ ‘보람튜브’ 6살 유튜버, 95억 원대 빌딩 매입



키즈 유튜버 보람(6) 양의 가족 회사가 95억 원대 강남 빌딩을 매입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23일 한 매체는 빌딩중개업계 말을 빌려 “‘보람튜브 토이리뷰’와 ‘보람튜브 브이로그’ 등의 콘텐츠를 제작하는 6세 보람 양의 가족회사 ‘보람패밀리’가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에 있는 5층 짜리 빌딩을 95억 원에 매입했다”고 보도했다.

등기부등본에 따르면 보람패밀리 측은 지난 4월 청담동에 위치한 빌딩을 95억원에 사들여 단독 소유했으며, 대지 면적은 258.3㎡로 땅 3.3㎡당 1억 2100만 원 정도에 이른다.

이들이 매입한 빌딩은 1975년에 지어진 이후 2017년 리모델링을 진행했다. 현재는 헤어 및 바디관리숍으로 이용되고 있으며, 건물 전체를 임대 줄 경우 보증금 3억 월세 2000만 원 정도를 받을 수 있다.

보람패밀리 측의 건물 매입 용도는 자세히 알려진 바 없으나, 법인 사업목적에는 온라인 정보제공업 디지털 콘텐츠 제작 및 유통업, 장난감 제조 유통업, 키즈카페 관련 사업 등 다양한 매매 및 임대업을 포함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보람 양의 유튜브 콘텐츠는 국내 전체 유튜브 광고 수익 중 1위를 차지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채널이다. 가족과 함께 장난감을 가지고 놀거나, 요리를 하는 등의 소소한 일상들이 담겨있으며, 현재 구독자 수는 1750만 명 이상이다.

미국의 유튜브 분석 사이트 소셜블레이드에 따르면 ‘보람튜브 토이리뷰’의 예상 월간 수입은 10만6000달러(약 1억 2000만 원)에서 170만 달러(약 19억 원)으로 나타났다. ‘보람튜브’의 또 다른 채널 ‘보람튜브 브이로그’의 예상 월간 수입은 11만9000달러(약 1억3000만 원)에서 190만 달러(약 21억 원)으로 나타났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