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한 자전거 주행 보장을”

확대보기

▲ “안전한 자전거 주행 보장을”
미국 뉴욕 시민들이 9일(현지시간) 맨해튼에서 자전거와 함께 거리에 죽은 것처럼 드러눕는 ‘다이 인’ 시위를 벌이고 있다. 시민들은 ‘자동차가 우리를 죽이고 있다’, ‘안전한 자전거 주행을 보장하라’ 등의 피켓을 들고 최근 뉴욕 시내에서 잇달아 일어난 자전거 교통사고에 대한 해결책 마련을 촉구했다. 뉴욕시 경찰청에 따르면 올 4월 말까지 뉴욕 시내에서 발생한 자전거 교통사고는 총 968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9.6% 증가했다.
뉴욕 로이터 연합뉴스

미국 뉴욕 시민들이 9일(현지시간) 맨해튼에서 자전거와 함께 거리에 죽은 것처럼 드러눕는 ‘다이 인’ 시위를 벌이고 있다. 시민들은 ‘자동차가 우리를 죽이고 있다’, ‘안전한 자전거 주행을 보장하라’ 등의 피켓을 들고 최근 뉴욕 시내에서 잇달아 일어난 자전거 교통사고에 대한 해결책 마련을 촉구했다. 뉴욕시 경찰청에 따르면 올 4월 말까지 뉴욕 시내에서 발생한 자전거 교통사고는 총 968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9.6% 증가했다.

뉴욕 로이터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