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간남자 차에 탄 아내 본 ‘의처증 남편’의 충격적인 행동

 1/5 


아내가 다른 남성의 차에 탄 것을 발견한 중국 남성이 운전자를 향해 쇠막대기를 휘두르는 모습이 포착됐다. 질투심이 많아 저질렀다고 보기엔 분명히 선을 넘은 행동이다.

중국 동영상 사이트 피어 비디오는 14일 중국 지린 성 쓰핑시의 한 도로 교통 카메라에 포착된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은 한 여성이 차량 뒷좌석에서 내리는 모습으로 시작한다. 여성이 차 문을 닫고 뒤로 걸어가는 그때, 남성 한 명이 쇠막대기를 손에 들고 차량을 향해 뛰어온다.

흉기를 휘두르며 달려오는 남성을 발견한 운전자는 차를 재빨리 후진하고, 여성 역시 남성을 피해 도망간다.

후진하던 차량이 멈춰 서자, 남성은 차량 앞을 가로막으며 쇠막대기를 휘두른다.

운전자는 현장에서 벗어나기 위해 차를 출발시키고, 남성은 보닛 위에 올라타 앞 유리창을 연신 두들겨댄다.

차가 출발했음에도 남성은 보닛에서 떨어지지 않았고, 결국 운전자는 남성을 보닛 위에 태운 채 도로를 달려 위험천만한 순간이 이어진다.

쓰핑 경찰에 따르면, 남성의 이름은 ‘리’로 차량에서 내린 여성의 남편이다. 운전자인 장씨는 리씨가 운전을 멈출 것을 요구했지만 거부했고, 리씨가 보닛 위에 올라타있는 상황에서 약 4km를 달렸다.

경찰은 “차량은 결국 다른 차를 들이받은 후 멈췄다”면서 “두 사람이 이후 몸싸움을 벌였고 시민들이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현재 리씨는 구금됐고, 장씨는 보석으로 풀려난 상태다. 경찰은 두 사람을 상대로 현재 추가 조사 중에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영상=데일리메일/유튜브

영상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