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포토] 고국으로 돌아온 조선왕실 유물

확대보기

▲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국립고궁박물관에서 열린 ‘우리문화재, 고국의 품에 안기다’ 유물 공개 행사에서 국내로 환수된 조선 시대 숙선옹주(정조의 서차녀)가 살던 궁에서 쓰인 것으로 추정되는 ‘백자이동궁명사각호’(오른쪽)와 조선 시대 왕실 관련 인장인 ‘중화궁인’이 공개되고 있다. 2019.6.19.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국립고궁박물관에서 열린 ‘우리문화재, 고국의 품에 안기다’ 유물 공개 행사에서 국내로 환수된 조선 시대 숙선옹주(정조의 서차녀)가 살던 궁에서 쓰인 것으로 추정되는 ‘백자이동궁명사각호’(오른쪽)와 조선 시대 왕실 관련 인장인 ‘중화궁인’이 공개되고 있다. 2019.6.19.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1/11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